본문 바로가기

2011/07

[제주숙박/제주펜션] - 제주 중문 스프링힐 리조트 [제주숙박/제주펜션] - 제주 중문 스프링힐 리조트 제주펜션추천 - 중문 스프링힐 리조트 스프링힐 리조트는 6천여 평의 넓은 감귤밭 속에 아름드리 야자수로 꾸며진 이국적인 정원과 최고급의 인테리어를 자랑합니다. 꿈과 사랑을 나누는 스프링힐 리조트는 아름다운 섬 제주의 따뜻한 여행을 약속드립니다. 아름다운 정원과 멀리 마라도까지 한 눈에 담아 내는 시원스러운 바다 전망! 스프링힐 리조트만의 잊을 수 없는 감동!! 또한 제주 여행의 메카 중문관광단지에 인접하여 다양한 여행지를 둘러 보기에 편리합니다. [제주숙박 - 제주 스프링힐 리조트] [제주숙박추천 - 중문 흐프링힐 리조트] 더 자세한 제주숙박 정보 및 가격 문의 ☜ 클릭 더보기
초복음식~ 삼계탕이나 냉면 드셨나요. 아님 수박이나 수박바라도...ㅎㅎ 어제가 초복이었네요. 초복 음식하면 삼계탕인데... 날씨도 우중충하고 집안에만 있어서 삼계탕을 먹진 못하고... 마트에 장이라도 보러 갈까 하다가 그것도 귀찮아서 그냥 있었어요. 요즘엔 뭐가 이렇게 몸이 무거워지는 건지... 장마 때문이겠죠? 초복이라더니 덥지도 않고... 빗소리는 사람을 가라앉게 만드는 것 같아요. 나만 그런가요.. 홍홍 맛있는 초복 음식하면 생각나는.. 그것은 바로 삼계탕! 수박이라도 한 통 사다가 먹어야겠네요. 하지만 혼자 사는 이에게 있어 수박이란.. 한 통을 사면 반 통은 버려야 하는 운명. 하긴 요즘엔 수박도 잘라서 팔기도 하긴 하더라구요. 그저 아이스크림이나 사다 먹어야겠네요. 초복이든 중복 말복이든 여름엔 아이스크림~ 아이스크림을 검색했더니 이 폭신폭신 동그란 솜 같은 사진.. 더보기
제주 한라산 해안동 아흔아홉골, 아흔아홉골 전설 제주 한라산 해안동 아흔아홉골, 아흔아홉골 전설 한라산 중턱의 아흔아홉골은 어승생 동북쪽의 골짜기에 위치하고 있으며 ‘골머리’란 아흔아홉골의 첫머리에 해당하는 제일 서쪽 머리 부분의 제1봉 즉, 천왕사(절) 일대를 이르는 말입니다. 이곳 위쪽에 금봉곡 동쪽 능선 상에 있는 오름이 골머리오름입니다. 아흔아홉골은 구구동(洞)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제2횡단도로에서 10 km 지점의 해안동(海安洞)에 있는데, 어승생악(御乘生岳) 동쪽 동산에 크고 작은 꼬불꼬불한 골짜기가 많아서 아흔아홉골이라고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제주 한라산 백록담 아흔아홉골에는 전설도 내려오는데요. 왜 백 골이 아니라 아흔아홉골인지... 본래는 백 개의 골짜기를 이루고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백 골이었을 때 맹수들이.. 더보기
[제주오름] 여문영아리 오름 / 물영아리 오름 [제주오름] 여문영아리 오름 / 물영아리 오름 여문영아리 오름은 못이 패여 있지 않고 물이 없다고 하여 ‘여문영아리’라고 합니다. 남사면은 풀밭을 이루면서 듬성 듬성 해송이 있고, 북사면은 삼나무와 낙엽수 등이 어우러져 숲을 이룹니다. 봉우리는 2개이며, 동쪽 봉우리가 높고 주변에는 국수나무, 팥배나무, 덜꿩나무, 예덕나무 외에 여러 종류의 새우란, 바람꽃 등의 야생식물이 자라고 있습니 다. 여문영아리 오름 오름 남쪽에 보이는 ‘물영아리 오름’ 사이에 표선면과 남원읍의 경계를 이루는 ‘솔내(松川)’의 상류인 계곡이 있는 데 물이 늘 고여 있고 겨울 철새들의 서식처이기도 합니다. 산정부에 분화구가 없어 물이 괴지 않는다고 하여 ‘여문영 아리’라 부르고 있고, 풍수지리설에 의하면 이 오름은 신령(神靈)과 같.. 더보기
[제주축제] 2011 중문색달해변축제 [제주축제] 2011 중문색달해변축제 공식명칭 : 2011 중문색달해변축제 부제 : 야해(夜海), 예술에 빠지다 기간 : 2011년 7월 20일 ~ 8월 20일 / 매일 오후 7시 ~ 10시까지, 3~4팀 공연 및 DJ-ing 쇼 주최 : 중문색달해변축제조직위원회 (비영리법인) 후원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외 제주도 내 주요 언론사 협찬 : 롯데호텔 제주 공연협찬 : 서귀포 시립 합창단, 서귀포 시립 관악단 외 공공문화예술단체 다수 한국 최고의 관광지인 제주도는 아름답고 청정한 자연 환경과 테마공원, 박물관과 같은 관광지들이 많은데요~ 그러나 지역민들이나 관광객들이 길고 무더운 여름밤을 즐길 수 있는 문화 예술 프로그램들은 많이 모자란 게 현실입니다. 이에 올해 처음으로 생긴 축제가 있어서 소개해드.. 더보기
[제주도 펜션/제주숙박정보] 씨에나 펜션 [제주도 펜션/제주숙박정보] 씨에나 펜션 제주여행 제주 숙박정보/제주펜션 - 씨에나 펜션 제주 펜션 씨에나 펜션은 유럽풍의 중후한 고급스러움이 느껴지는 펜션입니다. 이태리 지중해의 아름다운 도시 씨에나(siena)의 따스한 여유로움에 빠져들게 합니다. 화이트 톤의 내부와 침대에 누워 바라보는 바다... 씨에나 펜션에서는 분주했던 일상을 잠시 접고 아무런 말없이 멈춰 보며 여유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더 자세한 제주숙박 정보 및 가격 문의 ☜ 클릭 더보기
[제주 섬] 제주 토끼섬 (천연기념물 문주란 자생지) [제주 섬] 제주 토끼섬 (천연기념물 문주란 자생지) 토끼섬은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굴동포구에 이르러 50여 미터쯤 떨어진 곳에 표류하는 듯 떠있는 작은 섬입니다. 한여름 하얀 문주란 꽃이 온 섬을 뒤덮을 때 그 모양이 토끼 같다고 토끼섬이라는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제주 토끼섬 - 문주란 자생지 토끼섬은 원래 바깥쪽에 있는 작은 섬이라는 뜻의 ‘난들여’로 불렸습니다. 960여 평의 면적에 백사장과 10여 미터 높이의 현무암 동산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간조 시에는 도보로 왕래가 가능합니다. 만조 때에는 백사장과 동산이 분리되고 또한 육지부와도 분리됩니다. 이 섬에서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자생하고 있는 문주란은 수선화과에 속하는 상록 다년생초로, 높이 60~70센티미터까지 자랍니다. 겨울에 말랐던 잎이 봄을 .. 더보기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홍기자의 제주스토리 [제주관광지] 신선이 살던 곳, 방선문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방선문! 방선문(訪仙門)! ‘신선이 방문하는 문’이란 뜻입니다. 푸른 절벽이 깎아지른 듯 서있는 한천계곡 한 가운데 마치 대문을 열어놓고 있는 모양으로 지붕이 덮여있고 앞뒤로 트여있는 큰 바위가 있는데 예부터 이를 두고 방선문이라고 불렀다고 합니다. 신선이 사는 곳의 입구이니 그 경관의 빼어남은 두말 할 나위가 없습니다. 영주 12경 중 하나인 영구춘화(瀛邱春花)의 현장이 바로 이곳입니다. 제주참꽃이라 불리는 철쭉꽃이 절벽을 붉게 물들이고 또한 맑은 계곡물에 비쳐 계곡 전체가 붉은 꽃으로 덮이면 감탄이 절로 나온다고 하네요. [제주관광지.. 더보기
[제주오름] 다래오름(도래오름)/공초왓 [제주오름] 다래오름(도래오름)/공초왓 다래오름은 제주시 애월읍 봉성리 산25번지에 있는 오름입니다. 북동쪽으로 터진 말굽형 화구의 굼부리 형태로, 빈네오름, 폭낭오름, 괴오름(북돌아진오름)과 함께 정사각형의 한 정점을 이룹니다. 웃세오름, 세오름(천백고지 삼형제오름), 한 대오름과 일직선상에 위치하고 예전에 ‘도래낭’(다래나무)이 많아서 도래오름이라 부르고 있다고 하나, 일부 학자들의 견해는 다르게 해석하고 있습니다. 즉 제주지명에 나타나는 ‘돌, 달, 돌이, 달이, 도래, 다래’ 등은 모두 ‘돌, 달’에서 나온 것으로 ‘돌. 달’이란 ‘높다’ 또는 ‘산(山)’의 뜻을 지닌 고구려 또는 고조선 시대의 말이라는 견해가 있습니다. [제주오름] 다래오름(도래오름)/공초왓 주요식생으로는 산딸나무, 보리수나무,.. 더보기
[제주축제/제주 여름축제] 한여름 밤의 해변축제 [제주축제/제주 여름축제] 한여름 밤의 해변축제 [제주축제/제주 여름축제] 한여름 밤의 해변축제 축제기간 : 2011.07.25(월) ~ 2011.08.05(금) 축제장소 : 제주시 탑동 제주해변 공연장 축제시간 : 오후 8시 축제문의 : 문화예술담당 064) 728-2711 무더위가 기성을 부리는 한여름, 일상생활에 힘들어하는 시민들에게 삶의 무게를 덜어주는 청량제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일까. 제주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전국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아름다운 무대의 열기로 추억과 낭만거리가 될 만한 것은 어디 없을까. 제주시가 그 해답을 제공하기 위해 여름 상징 축제인 2011 한여름 밤의 해변축제를 엽니다. 지난 94년부터 매년 개최되어 올해로 18년을 맞고 있는 ‘한여름 밤의 해변축제’는 오는 7..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