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삼의오름은 아라1동에 있는 오름으로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이라고도 부릅니다.

또한 세미오름이라고도 하는데 이는 ‘샘’의 제주어인 ‘세미’가 있는 오름이라는 데서 유래하였으며

한자를 차용하여 천미악(泉味岳) 또는 사미악(思未岳)이라고도 합니다.

조천읍 대흘리에 있는 세미오름(샘이오름)과는 다릅니다^^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삼의오름은 5.16도로에서 산천단을 지나면 우측에 우뚝 서 있는 오름입니다.


높이 574.3m, 둘레 2,473m, 총면적 41만 2000㎡ 규모의 기생 화산으로, 정상에는 원형의 분화구가 있습니다.

넓은 분화구 내부는 풀밭으로 덮여 있고 이 수풀 속에서 샘이 솟아나고 있습니다.

원형의 산정분화구는 남쪽사면으로 용암유출 흔적의 작은 골짜기를 이루며

동쪽 비탈면은 완만한 경사로 해송으로 우거져 있습니다.

남쪽 비탈면의 골짜기에는 자귀나무 등이 잡목들과 어우러져 있고,

그 주변에는 곰취, 기슭에는 산수국이 군락을 이루고 있습니다.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삼의오름은 예로부터 명당으로 알려져 기슭 일대에는 많은 묘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산천단 제주종합사격장 입구 남쪽 편 목장 안으로 진입하여

화구능선을 따라 오름 남쪽 사면으로 쉽게 오를 수 있다고 합니다.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제주오름] 삼의오름 (삼의봉, 삼의악, 삼의양오름, 세미오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사면이 둥그렇고 층층이 언덕으로 형성되어 사방으로 뻗어나간 모습이

거미집과 비슷하다해서 붙여진 이름 - 거미오름

제주내 다른지역의 검은오름(서검은 오름) 과 구분하기 위하여

동검은 오름이라고도 불립니다.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산상에는 4개의 봉우리가 뚜렷하며, 정상은 서쪽의 피라미드형 봉우리입니다. 이 오름의 가장 두드러진
 특징은 굼부리가 셋 있다는 것입니다. 깔대기꼴이 2개, 삼태기꼴이 하나라는 보기 드문 복합형 화구입니다.
정상봉 남동 직하에 제1깔때기, 그 밑으로 삼태기, 따로 떨어져 정상봉 남서사면 하단부에 제2깔때기가
 있는 셈입니다. 처음엔 옆구리의 삼태기꼴 굼부리가 없었던 것이 2차 분출로 이 부분이 무너져 내리면서
형성된 것으로 추정합니다. 오름 서록은 자드락 길을 끼고 `문석이오름`과 맞닿아 있어 `문석이오름`을 거쳐
오르게 되면 제2깔때기를 먼저 보면서 오르게 됩니다. 남서록에서 북동록에 이르는 동반부 일대는 구릉의
연속인데다 들쭉날쭉 심한 굴곡을 이루며 자락에는오름새끼(이류구)들이 수도 없이 널려 있는데,
한라산 정상에서 기생화산 밀집군을 내려다보는 것에 비할 수 있을 정도의 장관입니다.

 오름생성 과정 : 처음 분화때 솟구쳐 나온 화산쇄설물이 정착. 거미오름이라는 화산체와 함께 산상에
화구(제1깔 때기)가 형성되고, 그 후 새로운 용암류의 분출로 인해 산상의 화구륜(火口輪) 일부가 파괴되면서
남서사면이 말굽형으로 파이는데 이 때의 산사태로 인해 용암류와 함께 흘러내린 토사가 곳곳에 이동 퇴적하여
봉곳봉곳 이류구로서 산재케 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제주오름] 거미오름 동검은오름




합화산체이지만, 전체적인 모양은 남서향으로 벌어진 말굽형화구입니다. 깔대기모양의
원형분화구(2개)와 삼태기모양의 말굽형화구도
갖고 있는 보기드문 복합형화산체이며,
다른 오름과는 사뭇 다른 생김새를 하고 있습니다. 피라미드형 봉우리, 돔형 봉우리를 갖고 있으며,
깔대기꼴 굼부리가 있는가 하면, 삼태기꼴 굼부리가 있습니다. 또한,
문어발처럼 등성이 가닥이 뻗친 기슭에는 새알처럼
귀여운 오름새끼들이 수없이 딸려있습니다
전체적으로 급사면인데 비교적 완만한 북동사면 쪽으로 작은 길이 있으나 어느 쪽으로도 오를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오름] 다랑쉬 오름-  제주오름의 여왕 

'다랑쉬' 이상한 말입니다. 무슨 뜻일까요? 다랑쉬는 달을 뜻하는 제주의 토속어 입니다.

분화구의 모양이 달처럼 둥글게 생겼다는 설과 굼부리 위의 보름달이 아름다워서 다랑쉬 오름이라고 불린다는

설이 있는데 보름달이 뜰때 이곳 분화구에 누워 바라보면 너무 아름답다고 하네요.


다랑쉬오름은 제주오름의 여왕이라고 불리는제 왜 그럴까요?

다랑쉬 오름은 제주동부를 대표하는 제주오름입니다.

 



[제주오름 - 다랑쉬 오름]
여성의 가슴을 닮은 다랑쉬의 능선
그래서 제주오름의 여왕이라는건가요??



[제주오름 - 다랑쉬 오름]
다랑쉬 오름의 분화구입니다.






[제주오름 - 다랑쉬 오름]

 다랑쉬오. 너무 이쁘네요


[제주오름 - 다랑쉬 오름]

운치가 느껴지는 다랑쉬오름 길






제주오름들은 계절마다 새로운 모습으로 감동을 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