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홍기자의 제주스토리  

[제주관광지] 신선이 살던 곳, 방선문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방선문! 방선문(訪仙門)! ‘신선이 방문하는 문’이란 뜻입니다.
푸른 절벽이 깎아지른 듯 서있는 한천계곡 한 가운데 마치 대문을 열어놓고 있는 모양으로 지붕이 덮여있고
앞뒤로 트여있는 큰 바위가 있는데 예부터 이를 두고 방선문이라고 불렀다고 합니다. 신선이 사는 곳의 입구이니
그 경관의 빼어남은 두말 할 나위가 없습니다. 영주 12경 중 하나인 영구춘화(瀛邱春花)의 현장이 바로 이곳입니다. 제주참꽃이라 불리는 철쭉꽃이 절벽을 붉게 물들이고 또한 맑은 계곡물에 비쳐 계곡 전체가 붉은 꽃으로 덮이면
감탄이 절로 나온다고 하네요.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방선문은 신선세계로 통하는 문으로 신선세계와 인간세계의 경계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현실적으로 말하면 방선문을 경계로 한라산 안과 밖이 나누어지는 것입니다.
전설에 의하면 옛날 백록담에서는 매년 복날이면 하늘에서 선녀들이 내려와 목욕을 했는데
이때마다 한라산 산신은 방선문 밖 인간세계로 나와 선녀들이 하늘로 돌아갈 때까지 머물러 있어야만 했습니다.

그런데 어느 복날 미처 방선문으로 내려오지 못한 한라산 산신이
선녀들이 목욕하는 모습을 훔쳐보고 말았고,
이에 격노한 옥황상제가
한라산 산신을 하얀 사슴으로 만들어 버렸다고 합니다.
그 뒤 한라산 산신은 매년 복날이면 백록담에 올라가 슬피 울었다는 이야기~
하얀 사슴의 연못 백록담, 그 이름은 이 전설에서 유래한 것입니다.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또한, 방선문 일대는 한국 고전문학 중 해학소설의 백미이자 판소리 열두마당의 하나인
'배비장전'의 무대이기도 합니다. 예부터 제주에 부임한 목사를 비롯한 지방관리뿐만 아니라 유배인까지
많은 선인들이 이곳에서 풍류를 즐겼고, 방선문 곳곳에는 그들이 남긴
50여 개의 마애명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제주관광지] 방선문 / 신선이 사는 곳 방선문 계곡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관광지] 무수천 팔경의 아름다움 - 무수천



[제주관광지] 인간사 근심을 없애주는 무수천





무수천은 제주특별자치도 한라산의 정상 서쪽 장구목 서북벽 계곡에서 발원하여

외도동 앞바다로 흘러드는 하천입니다.

무수천은 천아오름 수원지 부근에서 외도동 바다까지 약 25㎞를 흐르는 큰 하천입니다.



복잡한 인간사의 근심을 없애준다 하여 무수천이라 불리며 광령천이라고 불립니다.

줄줄이 놓여있는 계단을 밟고 내려가면 시야에 꽉차오는 무수천을 만나게 되는데,

한라산 어승생악의 물줄기가 흘러 무수내를 이루고 있습니다.



무수천(無愁川)은 한자풀이 그대로 근심이 없다는 천으로 경치가 너무나 빼어나

계곡으로 내려가 안기면 모든 근심걱정을 내려놓고 주변 경취에 도취될 수밖에 없다고 있다고 해요.





[제주관광지] 인간사 근심을 없애주는 무수천




 

무수내는 외대천으로 흘러가면서 기암절벽과 마주쳐 작은 폭포와 맑은 호수를 이룹니다.

해골을 닮은 해골 바위 등 기묘한 갖가지 형상의 바위들이 특히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시내 가까이에 있어 소풍이나 가족나들이에 적당할 듯 합니다.



[제주관광지] 인간사 근심을 없애주는 무수천





무수천은 한라산의 정상에서 발원하는 용암열곡으로 하천 구간이 대부분 건천이면서도

상류 지역에는 용출하는 구간이 비교적 길고 수량이 풍부합니다.

특히, 상류에서 만나는 Y계곡은 연중 용출하며 어승생 수원지의 젖줄이 되어

제주 시민들에게 수자원을 제공하고 있는 하천입니다.

하류로 내려가면서 여러 곳에서 용출하여 정수 지대를 이루며 외도 수원지에 이르러서는 지표면 위로 흐릅니다.


볼래오름 서북쪽과 영실 북쪽, 만수동산 일대에서 크고 작은 지류들이 합류하고

만수동산에서 이어진 한라계곡은 어리목 하류, 한밝교 하류에서 본류인 Y계곡과 합류합니다.




[제주관광지] 무수천 팔경의 아름다움 - 무수천




무수천은 무수천 팔경이 있어 그 아름다움이 유명한데요.

무수천팔경은 해발 90m 하류에서 시작하여 상류 해발 200m까지

약 2km에 걸쳐 계곡이나 굴 또는 바위형태 등 여러 가지 모습으로 뽐내고 있습니다.


제1경 보광천(오해소) 제2경 응지석(매 앉은 돌) 제3경 용안굴(용눈이굴) 제4경 영구연(들렁귀소)

제5경 청와옥(청제집) 제6경 우선문(창꼼돌래) 제7경 장소도(진수도) 제8경 천조암(쇠미쪼암)
 입니다.





무수천 제1경 보광천(오해소)




무수천 제2경 응지석(매 앉은 돌)



무수천 제3경 용안굴(용눈이굴)



무수천 제4경 영구연(들렁귀소) 



무수천 제5경 청와옥(청제집)



무수천 제5경 청와옥(청제집)




무수천 제6경 우선문(창꼼돌래)




무수천 제7경 장소도(진수도) 



무수천 제8경 천조암(쇠미쪼암)







[제주관광지] 용암이 흘러내린 모습이 멋있는 무수천



[제주관광지] 근심이 없는 천 - 무수천



[제주관광지] 바위 모양이 멋진 무수천



[제주관광지] 무수천 진달래소




[제주관광지] 아름다운 무수천






주상절리 절벽과 용암이 흘러내린 바위가 멋진 무수천~

자연이 만든 멋진 작품들....


그 곳에 가면 근심이 없어질까요?

말이 필요없는 아름다움~ 무수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