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도 가는 교통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5.26 [제주 섬] 대한민국 최남단 섬-마라도




[제주 섬] 대한민국 최남단 섬-마라도




제주도엔 우스갯소리로 “가파도(갚아도) 좋고 마라도(말아도) 좋다”란 말이 있습니다.

제주도 정이 느껴지는 말이라고나 할까요^^

지난번에 가파도 포스팅했으니 오늘은 마라도에 대해 포스팅할게요^^





[제주 섬] 마라도



마라도는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대한민국 최남단의 섬입니다.

면적 0.3㎢(약 10만 평), 인구 90명(2000년 기록), 동서길이 500m, 남북길이 1.3km, 해안선 길이는 4.2㎞입니다.

대정읍 모슬포항에서 남쪽으로 11km 해상에 있습니다.

가파도 지점으로부터는 5.5km 되는 거리입니다.

마라도는 가파도의 반도 안 되는 크기로, 원래는 대정읍 가파리(加波里)에 속하였으나

1981년 4월 1일부터 마라리로 분리되었다고 하네요.





[제주 섬] 마라도



형태는 고구마 모양이며, 해안은 오랜 해풍의 영향으로 기암절벽을 이루고 있습니다.

현재는  나무 한 그루 보이지 않는 곳이지만 원래는 산림이 울창하였다고 해요.

1883년 영세농어민 몇 세대가 당시 제주 목사로부터 개간 허가를 얻어서

화전을 시작하였는데 이중에 한 명이 밤에 퉁소를 불다가 뱀들이 몰려들자

불을 질러 숲을 모두 태워버렸다는 얘기가 전해져 옵니다.



[제주 섬] 마라도




절벽은 거친 파도를 받아 해식동굴이 발달해 있고, 자연형상적인 장군바위, 대문바위 등과

형제섬과 산방산 그리고 한라산이 한데 어우러진 풍경이 참으로 볼만하다고 합니다.

전체면적의 85%가 천연기념물로 지정될 만큼 (제423호, 2000년 7월 지정)

여러 자연화산 생성물들이 장관을 이룬다고 하네요.


마라도에 거주하는 주민들은 전복, 소라, 톳, 미역 등을 채취하고

관광객을 위한 민박을 열어 소득을 올리고 있습니다.



[제주 섬] 마라도


[제주 섬] 마라도




볼거리로는 우선 한국에서 최남단 지역임을 알리는 기념비가 있습니다.

섬의 가장 높은 곳에 자리 잡고 있는 마라도 등대, 초콜릿 박물관, 태양광 발전소,

기원정사, 자장면 시키신 분~ CF로 유명해진 중국집 등도

마라도에 오면 꼭 들러야 할 곳이라고 합니다^^









[제주 섬] 마라도


 
자, 그럼 마라도 가는 방법에 대해 정리해드릴게요.







모슬포 항에 도착하시면 마라도정기여객선이나 마라도유람선을 타시고

마라도로 고고씽~ 하면 된다고 해요.



[제주 섬] 마라도



아래는 마라도정기여객선 배 시간표입니다. 기상 변화에 따라 변동 가능성이 있으니

마라도에 방문하실 분은 미리 여객 정보를 확인하세요^^










[제주 섬] 마라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